저번주 금요일 집에서 열심히 뒹굴고 있는데 갑자기 어디선가 큰 굉음이 울린다.
무슨 총 쏘는 소린가? 놀라서 창밖을 보니 불꽃놀이.

구민 운동장에서 케이블방송 주최로 무슨 무대를 가졌었나 보다.
가까운 거리인데 알았으면 슬슬 구경 가 볼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상의 기억 > 아쉬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현실은  (0) 2013.04.13
두 가지 질문  (0) 2009.07.10
물러나야 할 때...  (10) 2007.07.16
집 앞에서의 불꽃놀이  (2) 2007.06.17
마커스 밀러의 내한공연을 놓쳤다.  (0) 2007.03.10
Posted by 스타탄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