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만에 친구와의 만남.

약속을 여기서 만나자 하네.?

거의 20년 만의 방문.

 

많이 변하긴 했다.

허름한 길과 건물이 그나마 현대적으로.

학창시절의 허름한 낙서파전은 옆 가게와  트여서 좀 넓어졌다.

 

거의 변하지 않은 것은 가격.

와우. \5,000원 이던 것이 지금은 \7,000원

내 먹성은 아직 그대로인데, 2명이서 이거 다 억지를 못해 남기고 왔다. 닭도리탕도 먹고 싶었는데...(역시 \7,000원)

하긴 예전에도 4명이서 든든히 먹었었던 기억.

 

그 당시 대학생 아들을 두셨던 아주머니는 이제 안 계실려나 했는데, 계시다!

일을 하시기엔 이젠 버거우신지, 앉아계시긴 하지만 반가워요.

건강하세요~

나중에 옛 친구들과 한 번 더 와봐야겠다.

 

 

 

 

 

'일상의 기억 > 돌아다니면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트라이볼  (0) 2014.08.07
오션 스코프  (0) 2014.08.07
추억의 낙서파전  (0) 2014.07.26
월드컵 거리응원(영동대로)  (0) 2014.06.29
심심타파! 혼자 영화 보기.  (0) 2014.06.28
2013 고양국제 꽃박람회  (0) 2013.04.29
Posted by 스타탄생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