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

일상의 기억/느낌 2007.09.24 00:11

Libertango _ Ryota Komatsu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침 고요 수목원에서...
  
 

               부부

          긴 상이 있다
          한 아름에 잡히지 않아 같이 들어야 한다
          좁은 문이 나타나면
          한 사람은 등을 앞으로 하고 걸어야 한다
          뒤로 걷는 사람은 앞으로 걷는 사람을 읽으며
          걸음을 옮겨야 한다
          잠시 허리를 펴거나 굽힐 때
          서로 높이를 조절해야 한다
          다 온 것 같다고
          먼저 탕 하고 상을 내려놓아서도 안 된다
          걸음의 속도도 맞추어야 한다
          한 발
          또 한 발


          함민복  <말랑말랑한 힘> 중에서





'일상의 기억 > 느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춤을 추는거야. 음악이 계속되는 한  (2) 2008.05.02
어쨌든 우리 인생은 그렇다.  (0) 2007.12.10
부부  (2) 2007.09.24
또다른 시작  (0) 2007.08.15
모든 대답은 내 안에...  (8) 2007.07.11
역사를 보는 자신의 눈을  (2) 2007.06.13
Posted by 스타탄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