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 방에 있다보면 자꾸 딸내미가 수시로 들어와서 놀다 가곤 한다.
언젠가 부터 내방 창가에 의자를 가지고 올라가 바깥 구경 하는 재미가 들렸나보다.
위험하다고 말리러 갔다가 석양지는 것을 바라보았다.
보기엔 꽤 운치가 있어 보이고 오호~ 보름달이네?

멋있게 찍어보고 싶어도 내공이 부족하다.
그냥 찍어본다.

우리집은 아파트 18층인데 길 건너편 언덕으로 많은 빌라들이 있다.
저쪽이 서쪽이였던가?? ^^;;
여지껏 북서쪽 방향으로 알았었는데?

나중에 더 멋있는 석양 사진을 찍어보고 싶다.

2007/04/18

'일상의 기억 > 낙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Dhoom  (4) 2007.09.30
멍멍이 인형  (2) 2007.04.20
창가를 바라보며  (2) 2007.04.20
1000원의 행복 (휴대폰 교체기)  (6) 2007.03.31
니콘 쿨픽스2500 다시 구입!  (2) 2007.03.11
도야지 저금통  (0) 2006.12.01
Posted by 스타탄생